박을복 자수박물관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작성자 신재훈
작성일 2006-02-14 (화) 12:57
ㆍ조회: 1056  
[미술사 강의 14]인상파 미술
박을복자수박물관 문화교실
최경한 교수님과 함께하는 미술사 강의
10월 15일 미술사 강의 내용(14강)

오늘은 19c 미술 가운데 인상파를 이야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인상파가 지나면 고갱과 같은 의식적이고 개성적인 일들을 많이 하는 사람들이 등장하는데 그 전까지 다뤄보도록 하겠습니다. 19c는 유럽 교회가 약화되고 초창기 민주주의가 잘 자리잡지 않은 때이며 제국주의가 팽창해서 어려운 일들을 많이 겪은 시기인데 미술에도 이러한 시대상이 반영됩니다. 그래서 19c에는 -ism이 많이 나오는데 크게 3가지 경향이 있습니다. Neo-classisme(신고전주의), Romanticisme(낭만주의), Realisme(리얼리즘)이 그것입니다. 인상파는 궁극적으로 리얼리즘을 지향하는 방향으로 나아갑니다. 시간적 차이에 따라 움직이는 광선을 그대로 표현해 보겠다라는 목적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신고전주의 작가로 유명한 이는 L. David입니다. 프랑스가 망하고 다른 곳으로 망명하여 지냈는데 미로의 비너스가 처음 발견되었을 때 당시 잘못 알려진 작가를 바로 잡은 사람입니다. 다비드는 나폴레옹의 그림을 그렸는데 실제와는 다르게 미화해서 표현하였습니다. 그는 나폴레옹의 대관식과 소클라테스의 죽음 등 역사적인 것을 많이 그렸는데 붉은 색을 사용했으면서 화려하지 않은 것은 신고전주의 작품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David의 직계 제자인 Gros가 있는데 선생과는 다른 경향의 그림을 그린다고 꾸중을 많이 듣다가 끝내 자살을 하고 맙니다. Gros의 뒤를 이은 Ingres는 누드를 아주 잘 그렸는데 미술을 하는 사람들이 누드를 꼭 그려야 한다는 말이 나온 것은 Ingles 이후에 생겨난 말입니다. 그는 그림을 그리는 태도를 엄격히 견지하였고 그림을 아주 잘 그렸습니다.

제리코(Gericault)와 드라크루와(Delacroix)는 낭만주의 작가입니다. 제리코의 [메듀사의 뗏목]은 낭만주의 작품에 깃발을 꽂은 작품이라 평가되고 있습니다. 제리코는 말을 참 잘 그리는 사람인데 말을 타다가 죽습니다. 드라크루와는 낭만주의의 대표주자인데 [Chios의 학살]은 처음에는 비판을 많이 받은 작품입니다. 당시 평이 그림의 학살이라는 혹독한 평을 받기도 하였습니다.

리얼리즘에 대해서 이야기 해 보겠습니다. 자연에 관해서 퍽 의미를 둔 화가들이 등장하기 시작합니다. Baroson, Millet(밀레), Rousseau(루소) 등이 그들인데 자연의 아름다움을 그대로 전하려고 하는 노력을 하였습니다. 자연을 시(詩)화해서 표현하였습니다.  이러한 때에 인간 생활에 대해서 구체적을로 잡아내려는 무리가 등장하는데 대표적인 사람으로 쿠르베와 도미에가 있습니다. 쿠르베는 '내 눈에 천사가 보이지 않으니까 천사를 그리지 않겠다.'라고 했습니다. 도미에는 신문 만화의 초창기 멤버로 풍자적이고 시사적인 그림을 많이 그렸습니다.

인상파 화가로는 Manet, Monet, Degas, Renoir, Sisley, Pissarro, Morriso 등이 있습니다. 마네가 처음에 세상에 알려진 경위는 독특합니다. 그 당시 살롱(Salon)에서 전람회를 하였는데 전람회에서 떨어진 작품을 다시 전람회하는 자리에서 미풍양속에 걸린다는 평을 들으면서 유명해 졌습니다. 마네는 밝은 것과 어두운 것을 대조해서 그리려고 했습니다. 인상파 작가들은 비슷한 취향을 가지고 있던 자들이라 사진사 스튜디오에 모여 전람회를 하였는데 이것이 인상파의 온상이 됩니다. 모네의 [해뜨는 인상]의 작품을 기자가 기사화 화는 과정에서 '인상파'적이라는 말을 처음 사용하게 되고 이것이 이후에 '인상파'라는 말로 굳어집니다. 드가는 '인상파'라는 말을 싫어했다고 합니다. 르느와르는 여자를 잘익은 복숭아같이 그렸습니다. 르느와르의 진면목을 알기 위해서는 원화를 봐야 합니다. 그는 유화를 그렸는데 기름을 잘 섞어서 아주 잘 표현하였습니다.

당시 과학계에는 '광학'에 대한 상당한 관심이 있었습니다. 인상파 작가들은 빛깔에 대해서 원천적인 지식이 있었고 빛의 변화에 과민하게 반응하는 경향이 있었습니다. 빛은 변화하는데 원천적인 것은 무엇일까, 라는 질문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문제점은 광선은 빨리 변하는데 눈이 따라 갈 수 없는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전의 그림들 보다 밝은 그림이 나옵니다.

세잔드(Sezanne)는 프랑스 남부 액상 프로방스(Aix eu province)에서 지내고 있었습니다. Vollard가 그의 그림의 훌륭함을 알아보고 세잔느를 몇번 찾아가는데 그가 모델이 되어 세잔느가 그린 그림이 많이 있습니다. 그의 초상화 작품은 지금까지 훌륭하게 평가되어 지금도 전해지고 있습니다.

고야는 에스파냐에서 천재로 취급받는 화가입니다. 그는 시골 출신으로 어릴때부터 능력이 탁월해 마드리드에서 궁정화가로 활동합니다. 당시 시대가 엉망진창이었는데 그래서 그런지 그러한 시대에 궁정화가로서 있었던 그의 작품은 상당히 시니컬합니다. 나폴레옹군이 사람들을 학살하는 장면을 그린 그림은 이우 마네와 피카소가 그린 학살장면에 영향을 미칩니다. 고야에게는 울분 같은 것이 있습니다.

영국 작가인 Turnel은 인상파에 영향을 준 사람입니다. 체험을 통해서 그것을 토해 낸 듯한 작품을 그렸는데 대단히 표현적인 작품도 있습니다.  

초기 인상파의 작품은 이후 입체파, 규비즘의 단서가 됩니다. 대상을 기하학적으로 한눈에 표현하는 고갱, 고흐등의 후기 인상파가 나타나게 됩니다. 이들은 20c 새로운 물결에 계시적인 역할을 하게 됩니다. 그 전에 객관적인 것을 추구하는 작품을 살펴보았습니다.
   
윗글 [미술사 강의 15]19c말~ 20c의 미술
아래글 [미술사 강의 13]바로크 미술